열린마당

야간비행-생떽쥐베리

2019-11-29   |   김희수조회수 : 511
-파타고니아, 칠레, 파라과이에서 부에노스 아이레로 우편배달 비행기의 업무. 야간비행의 어려움.
- 리비에르(항공노선 충괄)의 통제. 규칙과 태풍속에서 실종된 비행기. 그래도 야간 비행은 지속된다.
레이다와 등도 없이 야간에 운전하는것은 자살이나 마찬가지다. 보이지도 않는 산과, 폭풍에서의 비행

* 행복은 자유속에 있지않고 의무를 받아들이는데 있다.
* 사람은 자기안에서 목적을 찾지않고 자신을 지배하고 살아가게하는 알 수 없는 그 무엇인가를 따르며 희생한다.
*법칙은 경험에서 나온다. 법칙을 안다고 해도 경험을 능가 할 수는 없다.
* 공익은 개인의 이익이 모여 이루어진다. 그 외의 것들은 아무것도 정당화하지 못한다.
관리담당
문화관광과 영암도서관팀 김가영   ☎ 061-470-6824